뉴스

[11번가] G마켓, 주방용품 구매객단가 5년새 최대 5배 증가

(주)디에스솔루션즈 201 2020-01-10




프리미엄 주방용품의 수요가 증가하며 구매 가격대가 크게 증가했다.

 

G마켓이 2019년 기준 주방용품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, 5년 전인 2014년 동기 대비 40%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.

구매가격대를 살펴볼 수 있는 1인당 평균 객단가는 최대 5(424%) 신장했다.


이런 성장세는 유튜브나 SNS로 쿡방과 먹방이 유행하며 각종 주방 용품이 함께 주목받기 시작했기 때문으로 보이는데, 이렇게 수요가 증가하다보니 객단가도 함께 증가한 것이다.

같은 기간, 식기세트 평균 객단가는 46% 증가했고, 그 중에서도 양식기세트의 객단가는 무려 5(424%) 증가했다. 머그컵과 수저의 객단가도 각각 79%, 11% 증가했다.

접시꽂이의 구매객단가는 62%, 식기건조대는 82% 올랐고, 채반과 양념통 등이 포함된 주방소품의 객단가는 95%, 주방정리용품은 18% 높아졌다.

 

홈카페의 유행으로 다기세트(35%), 커피잔·찻잔(65%) 등의 객단가가 눈에 띄는 상승세를 보였고,

로스터기(108%), 우유거품기(113%) 등에도 상당한 투자를 한 것으로 집계됐다.

홈술에 필요한 와인잔(18%)과 와인잔걸이(27%) 등도 객단가가 증가세를 기록했다.

 

이런 매출과 객각사 증가세는 SNS를 통한 소비심리 자극이 확산됨에 따라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.